양현석, 4억원대 불법도박 혐의 '약식기소'… 승리도 해외 원정도박 의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검찰이 미국 라스베이거스 호텔 카지노에서 불법 도박을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양현석(51)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를 약식기소했다./사진=장동규 기자
검찰이 미국 라스베이거스 호텔 카지노에서 불법 도박을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양현석(51)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를 약식기소했다./사진=장동규 기자
검찰이 미국 라스베이거스 호텔 카지노에서 불법 도박을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양현석(51)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를 약식기소했다.

14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서부지검 형사3부(부장검사 이재승)는 지난달 26일 양 전 대표의 도박 혐의는 약식명령을 청구하고 외국환거래법위반 혐의에 대해서 '혐의없음'으로 불기소처분했다. 약식기소란 벌금 등 재산형을 내릴 수 있는 사건에 대해 서면심리에 의한 약식명령 재판을 청구하는 절차를 의미한다.

양 전 대표는 지인들과 함께 2015년 7월~2019년 1월 사이 7회 출국해 미국 라스베이거스 카지노에서 총 33만5460달러(한화 4억355여만원) 상당의 도박을 한 혐의를 받고있다. 양 전 대표는 주로 동행한 지인들이 출국 전 환전한 달러로 도박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경찰은 지난해 미국 재무부에서 금융정보분석원(FIU)으로 들어온 첩보를 지난 8월7일 입수, 양 전 대표의 해외 원정도박과 환치기 의혹에 대한 수사에 나섰다. 이후 소속사 가수 승리(30·이승현)도 원정도박을 했다는 의혹도 함께 제기됐다.

하지만 검찰은 외국환거래법위반 혐의에 대해서는 '혐의없음' 결론을 내린 바 있다. 경찰은 지난해 8월 YG엔터테인먼트 본사를 압수수색하고 회계자료와 환전내역·금융내역 등에 대한 수사를 벌이며 그동안 양 전 대표와 승리를 2차례 소환 조사 후 10월 검찰에 도박혐의에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994.98하락 75.1123:59 02/24
  • 코스닥 : 906.31하락 30.2923:59 02/24
  • 원달러 : 1112.20상승 1.623:59 02/24
  • 두바이유 : 64.48상승 0.1223:59 02/24
  • 금 : 63.54상승 2.2623:59 02/24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 [머니S포토] 학교운동부 폭력 근절 및 스포츠 인권보호 개선방안 발표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인사 나누는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 [머니S포토] '더현대 서울' 자연담은 백화점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