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인보사 의혹' 이웅열 전 코오롱 회장 소환 조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검찰이 인보사 의혹과 관련해 지난 18일 이웅열 전 코오롱그룹 회장을 소환조사했다./ 사진=뉴스1 구윤성 기자
검찰이 인보사 의혹과 관련해 지난 18일 이웅열 전 코오롱그룹 회장을 소환조사했다./ 사진=뉴스1 구윤성 기자
이웅열 전 코오롱그룹 회장이 골관절염 유전자 치료제 인보사케이주(인보사) 사건과 관련해 검찰에 소환됐다.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형사2부(부장검사 이창수)는 전날 이 전 회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했다.

이 전 회장은 2017년 11월부터 지난해 3월까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인보사 2액 성분을 ‘연골세포’로 품목허가를 받았음에도 ‘신장 유래세포’ 성분으로 제조·판매한 혐의를 받는다.

또한 2017년 7월 인보사에 연골세포가 아닌 신장 유래 세포가 포함된 사실을 알고도 식약처의 허가를 받기 위해 이를 숨긴 채 허위 자료를 제출한 혐의도 있다.

검찰은 이 전 회장이 코오롱티슈진 상장사기에도 이 전 회장이 관여한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검찰은 이 전 회장에 대한 조사 내용을 토대로 향후 신병처리를 검토할 방침이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