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믿을 곳은”… 던파 개발자 손잡은 넥슨

 
 
기사공유
넥슨이 던전앤파이터를 개발한 허민 원더홀딩스 대표와 함께 새로운 게임개발사를 설립한다. 설립되는 기업은 합작법인(조인트벤처) 형태로 구성된다. 사진은 허민 원더홀딩스 대표 겸 넥슨 외부 고문. /사진=뉴스1
넥슨이 던전앤파이터를 개발한 허민 원더홀딩스 대표와 함께 새로운 게임개발사를 설립한다. 설립되는 기업은 합작법인(조인트벤처) 형태로 구성된다.

23일 넥슨은 원더홀딩스와 함께 게임개발사 2곳을 설립한다고 밝혔다. 신설되는 합작법인의 지분율은 양사가 동일하게 50%씩 소유하며 김동건 넥슨 데브캣 스튜디오 총괄 프로듀서와 박훈 카트라이더 개발조직 선임 디렉터가 각가 대표를 맡는다. 허민 대표는 전체 프로젝트를 총괄하는 총괄 프로듀서를 담당한다.

신규 법인들은 넥슨이 개발 중인 마비노기 모바일과 카트라이더 IP(지식재산권) 개발조직 인력으로 구성된다. 이들은 독립적인 환경에서 마비노기 모바일과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를 개발한다. 넥슨과 원더홀딩스는 각자가 보유한 개발역량과 사업 노하우를 결합해 시너지를 극대화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협력은 지난해 하반기 넥슨의 신작개발 과정에 허민 대표가 참여한 것이 계기가 됐다.

이정헌 넥슨 대표이사는 “허민 대표와 새로운 도전을 위한 다양한 논의를 이어왔다. 이번 합작법인 설립은 그 연장선에 있는 의미있는 결과물”이라며 “마비노기 모바일과 카트라이더: 드리프트가 글로벌시장에서 인정받는 게임으로 개발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허민 원더홀딩스 대표이사는 “넥슨 고문으로 일하면서 넥슨에서 개발하는 신작에 대한 높은 가능성을 봤다”며 “직접적으로 프로젝트를 리딩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얻어 기쁘다. 신작들을 성공적으로 론칭해 합작법인이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1.86상승 31.8918:01 08/05
  • 코스닥 : 847.28상승 11.9318:01 08/05
  • 원달러 : 1188.80하락 5.318:01 08/05
  • 두바이유 : 44.43상승 0.2818:01 08/05
  • 금 : 42.97상승 0.4918:01 08/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