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엉덩이 걷기' 도전, 요요미 "어떡해" 절규한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트로트가수 요요미가 엉덩이 걷기를 성공하지 못했다. /사진=나는몸신이다 방송캡처

트로트가수 요요미가 엉덩이 걷기를 성공하지 못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는 몸신이다'에서는 체중 감량에 효과적인 '엉덩이 걷기'를 소개했다.

이날 요요미는 엉덩이 걷기 테스트에 참여했다. 엉덩이 걷기는 발 모양을 11자로 유지하고 계단을 오르는 운동법이다. 상체를 세워 머리부터 엉덩이까지 일자를 만든 채로, 바닥을 딛고 있는 다리의 발 뒤꿈치에 힘을 주며 계단을 올라야 한다.

이날 요요미는 평소 차량 이동시간이 많아 살이 찌면 하체 먼저 찐다면서 운동법을 배웠다. 요요미는 왼쪽 엉덩이 근력이 부족한 탓에 테스트 자세를 유지하지 못하고 흔들린 모습을 보였다.

'엉덩이 근력 부족'이라는 아쉬운 테스트 결과에 요요미는 "어떡해"라며 절규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277.59상승 4.8909:27 09/25
  • 코스닥 : 806.58하락 0.3709:27 09/25
  • 원달러 : 1169.20하락 3.509:27 09/25
  • 두바이유 : 42.46상승 0.209:27 09/25
  • 금 : 41.21하락 0.1709:27 09/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