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5G SA 상용화수준 도달… 안정화 추진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T가 경기 파주산업단지에 5G(5세대 이동통신) 단독모드(SA)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소비자에게 제공가능한 품질을 확보했다고 25일 밝혔다. /사진=KT
KT가 경기 파주산업단지에 5G(5세대 이동통신) 단독모드(SA)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소비자에게 제공가능한 품질을 확보했다고 25일 밝혔다. /사진=KT
KT가 경기 파주산업단지에 5G(5세대 이동통신) 단독모드(SA)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소비자에게 제공가능한 품질을 확보했다고 25일 밝혔다. SA는 현재 제공 중인 비단독모드(NSA)와 달리 LTE 망에 연동할 필요가 없어 속도, 지연시간 등에서 높은 효율을 갖춘 네트워크다.

소비자에게 5G SA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는 음성통화의 안정성과 데이터통신이 필수적이다.

KT는 지난 4월부터 시험망에 EPS폴백 기술을 적용해 품질안정화 작업을 진행했다. EPS폴백 기술은 5G SA에 LTE망을 기반으로 VoLTE 음성서비스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LTE 서비스 초기 3G 망을 기반으로 음성서비스를 제공한 CS 폴백 방식과 동일한 구조다.

이동환경에서 끊이지 않는 데이터통신도 구현했다. KT에 따르면 “이번 상용환경에서 SA 시험을 통해 데이터통신 안정성 확보에 성공하는 한편 네트워크 슬라이싱(네트워크 인프라를 여러개로 분리한 후 각각의 슬라이스를 통해 맞춤형으로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술) 기능을 제공할 토대도 구축했다”고 설명했다.

KT는 파주산업단지의 5G SA 상용네트워크를 활용해 SA 서비스 안정화를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철규 KT 네트워크부문장 부사장은 “5G SA는 진정한 5G 네트워크라는 측면에서 대한민국 산업 혁신의 중요한 기회가 될 것으로 예상한다”며 “KT는 5G SA 서비스를 시작할 때까지 차별화 기술을 지속 개발하고 서비스를 안정화해 고객들이 필요로 하는 고객 중심의 5G 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56하락 17.7518:03 01/27
  • 코스닥 : 985.92하락 8.0818:03 01/27
  • 원달러 : 1104.40하락 2.118:03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18:03 01/27
  • 금 : 55.32하락 0.0918:03 01/27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공약 발표하는 오세훈
  • [머니S포토] 남산생활치료센터 고충 경청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