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와 같은 마음으로"… 문 대통령, 아동학대 담당자 당부(상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은 아동학대 사건 처리를 다루는 각 기관 담당자들의 태도와 관련해 "엄마와 같은 마음으로 챙겨야 한다"고 지적했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은 아동학대 사건 처리를 다루는 각 기관 담당자들의 태도와 관련해 "엄마와 같은 마음으로 챙겨야 한다"고 지적했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은 아동학대 사건 처리를 다루는 각 기관 담당자들의 태도와 관련해 "엄마와 같은 마음으로 챙겨야 한다"고 지적했다.

강민성 청와대 대변인은 25일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전국 2만5000명의 고위험 아동에 대한 경찰 신고 및 복지서비스 지원 계획을 보고받은 자리에서 "위기 아동을 위한 대책은 그간에도 많이 마련했지만 문제는 잘 작동이 안 됐다"고 했다는 말을 전했다.

위기 아동 사건을 다루는 절차상에 있는 모든 담당자들이 아동학대 문제를 자기 가족의 일이라는 마음 가짐으로 책임감 있게 업무에 임하라는 것이다.

강 대변인은 "실제로 이웃 등의 신고로 위기 징후를 파악해도 해당 아이의 가족이 이사를 가거나 할 경우 제대로 다른 지역으로 통보가 안 된다든지 정기적으로 위기 아동을 찾아보기는 해도 형식적으로 찾아보는 바람에 실제로 관리가 안 되는 일이 있어서는 안 된다는 지적이었다"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이 아동학대와 관련한 업무 지시를 한 것은 이번이 세 번째다.

문 대통령은 지난 8일 천안 어린이 학대 사망 사건과 관련해 위기 아동 사전 확인 제도 점검을 지시했다. 지난 16일에는 창녕 계부 의붓딸 학대 사건과 관련해 피해 아동을 직접 만나볼 것을 언급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