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기숙, 文 부동산 인식 지적… "日처럼 집값 폭락하니 사지말라 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노무현 정부에서 홍보수석을 지낸 조기숙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 교수가 문재인 대통령의 부동산 인식에 대해 점검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사진=조기숙 페이스북 게시물 캡쳐
노무현 정부에서 홍보수석을 지낸 조기숙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 교수가 문재인 대통령의 부동산 인식에 대해 점검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사진=조기숙 페이스북 게시물 캡쳐

노무현 정부에서 홍보수석을 지낸 조기숙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 교수가 문재인 대통령의 부동산 인식에 대해 점검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조 교수는 지난 2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슬기로운 전세생활'이라는 제목의 게시글을 올려 "요즘 전세가 씨가 말랐다. 가리지 않고 찾아도 이사할 곳이 없더라"며 "하루가 다르게 전셋값이 올라가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일본처럼 우리도 곧 집값이 폭락한다던 진보 경제학자들의 주장은 다 뻥"이라며 "일본 신도시의 몰락을 수도권 집중이 높은 우리나라에 적용하는 게 상식적으로 말이 되냐"고 비판했다.

조 교수는 현 정부의 부동산 대책에 대해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지난해 문 대통령의 최측근 인사와 부동산에 대해 대화할 기회가 있었다"며 "문 대통령이 직접 '일본처럼 우리도 집값이 곧 폭락할테니 집을 사지 말고 기다리라'고 했다더라"고 덧붙였다.

이어 "(문 대통령이) 참모로부터 과거 잘못된 신화를 학습했구나, 큰일나겠다 싶었다"면서 "(최측근)은 제 이야기를 듣더니 '대통령의 협상'에 쓴 부동산대책에 대한 부분을 따로 달라고 했고 책 나오기 전에 프린트해서 대통령께 전달했다고 한다"고 전했다.

조 교수는 "(대통령께서) 그중에 딱 하나 받아들이셨다. 분양가 상한제"라며 "제가 제안한 모든 대책이 함께 가야 분양가 상한제가 집값 잡는데 효력을 발휘하지 이것만 해서는 오히려 공급을 위축시켜 지금 같은 전세대란을 가져오게 된다"고 꼬집었다.

그는 이어 "참여정부 때 경험이 있으니 현 정부가 들어서면 부동산 투기 같은 건 발을 붙이지 못할 것이라 믿었던 제 어리석음을 탓하겠다"고 말했다.

조 교수는 "문 정부 공직자는 다주택자가 많아 충격을 받았고 대통령과 국토부장관이 팔라고 해도 팔지 않는 강심장에도 놀랐다"며 "대통령 지지도가 높으니 운동권 세력도 과거 보수정당처럼 신이 내린 정당이 됐다고 생각하나 보다"라고 비꼬았다.
 

홍효진
홍효진 hyojin9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홍효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3.05상승 38.5318:03 05/18
  • 코스닥 : 969.10상승 6.618:03 05/18
  • 원달러 : 1130.50하락 4.318:03 05/18
  • 두바이유 : 69.46상승 0.7518:03 05/18
  • 금 : 67.17상승 1.9118:03 05/18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 [머니S포토] 한예리 "MODAFE 2021 홍보대사 됐어요"
  • [머니S포토] 與 김병욱 "블록체인·가상자산 거래, 막을 수 없는 현상이자 흐름"
  • [머니S포토] 토요타, 2022년형 뉴 캠리 공식 출시…가격은 3669만~4357만 원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