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58년 차' 전원주, '보이스트롯'에서 못 이룬 꿈 펼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탤런트 전원주가 가수의 꿈에 도전한다.

image
사진제공. MBN '보이스트롯'

전원주는 못 다 이룬 꿈을 이루기 위해 7월 10일 첫 방송되는 MBN 초대형 트로트 서바이벌 '보이스트롯'에 출연한다.


'보이스트롯'은 대한민국 방송 사상 최초로 스타 80명이 트로트 가수에 도전하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연예계 숨은 트로트 고수들이 총출동해 단 하나의 왕관을 차지하기 위한 진검승부를 벌이는 역대급 무대다.


올해로 데뷔 58년 차인 전원주는 “가수는 예뻐야 한다” 라는 어머니의 반대에 꿈을 접을 수밖에 없었다. 세월이 흘러도 가슴에 꿈을 향한 미련이 남아 있다고. 아쉬움을 노래방에서 노래를 부르며 달랜다는 전원주는 가수에 대한 한을 남기지 않기 위해 82세 나이에 '보이스트롯'에 뛰어든다.


한편 MBN '보이스트롯'은 7월 10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된다.

 

  • 0%
  • 0%
  • 코스피 : 3169.67상승 22.310:45 05/06
  • 코스닥 : 968.90상승 1.710:45 05/06
  • 원달러 : 1124.80상승 2.210:45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0:45 05/06
  • 금 : 67.76상승 3.3810:45 05/06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 [머니S포토] 부동산시장 관계장관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명불허전 보수다' 강연하는 유승민
  • [머니S포토] 합당 논의?, 국힘 김기현 기다리는 국민의당 안철수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