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렐, 라비·윤훼이·크리스라이언 모델로 발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머렐
글로벌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머렐이 라비, 윤훼이, 크리스 라이언을 광고모델로 발탁했다고 밝혔다.

라비는 최근 KBS '1박2일',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고정 출연하면서 예능 블루칩으로 떠오르는 뮤지션이다. 윤훼이는 Mnet 굿걸에 출연해 독보적인 퍼포먼스로 무대를 장악하며 여성 아티스트이며, 크리스 라이언은 올해 화제를 모은 드라마 JTBC 이태원 클라쓰에 '김토니' 역할로 출연하여 얼굴을 알린 음악을 직접 프로듀싱하는 뮤지션이다
©머렐

각각의 아티스트는 개성을 대표하는 아이덴티티를 캐치하여 기존 이미지에서 탈바꿈하는 머렐을 표현하는 마케팅에 주력할 예정이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2.59하락 56.818:01 09/22
  • 코스닥 : 842.72하락 24.2718:01 09/22
  • 원달러 : 1165.00상승 718:01 09/22
  • 두바이유 : 41.44하락 1.7118:01 09/22
  • 금 : 41.63하락 1.3918:01 09/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