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년만 양대 노총 참여 노사정 합의 타결… '코로나 극복' 뜻 모았다

 
 
기사공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노사정 합의가 1일 타결된다. /사진=뉴시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노사정 합의가 1일 타결된다. 양대 노총이 참여한 노사정 합의는 지난 1998년 IMF 외환위기 이후 22년 만이다.

총리실에 따르면 정세균 국무총리는 1일 오전 10시30분 서울 종로구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노사정 대표들과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정 대표자 협약식을 개최한다.

정 총리를 비롯해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 김동명 한국노총 위원장,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장,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이 참석하고 문성현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위원장과 김용기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도 배석한다.

이날 협약식은 지난 5월20일 노사정 대표자 회의가 출범한 이후 여러차례 협의 끝에 진행됐다.

당초 6월 말까지 합의를 끝낼 방침이었으나 민노총 등에서 이견이 나오면서 하루를 넘겼다.

이번 노사정 대화는 민주노총이 공식 노사정 대화채널인 경제사회노동위원회에 불참하는 상황을 고려해 정 총리가 주도하는 별도의 원포인트 대화채널로 마련됐다.

정 총리는 경영계와 노동계 지도자들을 직접 만나면서 대화를 성사시켰다.

합의안에는 고용유지를 위한 노사 공동노력, 기업살리기 등 경기활성화 방안, 사회안전망 확충, 방역·공공인프라 구축 등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6.97하락 9.0910:09 07/14
  • 코스닥 : 776.43하락 4.7610:09 07/14
  • 원달러 : 1206.60상승 5.710:09 07/14
  • 두바이유 : 42.72하락 0.5210:09 07/14
  • 금 : 43.38하락 0.2510:09 07/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