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천동초 첫 교내감염 '비상'… 신규확진 51명(상보)

 
 
기사공유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1명 발생했다. /사진=뉴시스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1명 발생했다. 대전천동초등학교에서 전국 첫 교내감염이 확인돼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1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0시 기준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51명을 기록했다. 전체 누적 확진자 수는 1만2850명이며 격리해제자 수는 76명 증가한 1만1613명이다.

신규 확진자 51명의 신고 지역은 ▲경기 16명 ▲광주 12명 ▲서울 9명 ▲대전 4명 ▲인천 2명 ▲대구 1명 ▲충남 1명 ▲전남 1명 순이고 검역과정 5명이다. 격리치료 중인 확진자 수는 지난달 30일보다 25명 감소한 955명으로 파악됐다.

신규 확진자 51명 중 36명은 지역사회에서 발생했고 해외유입 사례는 15명이었다. 지역발생 36명 중 경기 11명, 서울 9명 등 20명이 수도권에서 발생했다. 수도권 외 지역에서는 광주 12명, 대전 3명, 대구 1명 등 총 16명이 발생했다.

이날 해외유입 확진자 수는 15명이다. 신고 지역은 ▲경기 5명 ▲인천 2명 ▲대전 1명 ▲충남 1명 ▲전남 1명이며 검역과정은 5명이었다.

현재 코로나19 유행 상황은 수도권 종교시설을 중심으로 확산세가 이어지고 있다. 또 대전 동구 소재 천동초등학교에서는 첫 학교 집단감염 사례가 발생해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누적 사망자는 지난달 30일과 동일한 282명이다. 전체 치명률은 2.19%다. 성별로는 남성 2.73%, 여성은 1.79%를 기록하고 있다.

누적 확진자 1만2850명의 지역은 ▲대구 6907명 ▲경북 1389명 ▲서울 1321명 ▲경기 1223명 ▲인천 343명 ▲충남 168명 ▲부산 154명 ▲경남 134명 ▲대전 121명 ▲강원 65명 ▲충북 64명 ▲울산 55명 ▲세종 50명 ▲광주 56명 ▲전북 27명 ▲전남 25명 ▲제주 19명 순이다. 이외 검역과정 누적 확진자는 729명을 기록했다.

누적 의심 환자 수는 128만5231명이며 그중 125만2855명이 음성 판정을 받고 격리 해제했다. 검사를 진행 중인 사람은 1만9526명이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2.35상승 13.6818:03 08/12
  • 코스닥 : 845.60하락 14.6318:03 08/12
  • 원달러 : 1185.30하락 0.318:03 08/12
  • 두바이유 : 44.50하락 0.4918:03 08/12
  • 금 : 44.12상승 0.2418:03 08/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