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경 악플 이 정도였나… "상처였다"

 
 
기사공유
개그우먼 김민경이 악플로 인해 상처를 받았다고 고백했다. /사진=장동규 기자

개그우먼 김민경이 악플로 인해 상처를 받았다고 고백했다. 1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스페셜DJ로 김민경이 출격했다.

김민경은 "가장 핫한 개그우먼으로 떠올랐다"는 말에 "부끄럽다. 관심은 좋은데 옆에서 칭찬하면 민망해서 어떻게 해야할 지 모르겠다"고 부끄러워했다.

최근 운동으로 인해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김민경. 그는 "(예전에는) 악플 때문에 상처를 많이 받았다. 댓글도 안 보고 제 이름으로 검색도 안 했었다"며 "그런데 요즘 운동 쪽으로 사랑 받으면서 댓글 청정 지역이라고 한다. 그러다보니 신나서 집에서 하는 일이라고는 누워서 댓글보기다"라고 솔직하게 말했다.

그러면서 "화보도 3번 찍었다. 너무 신났다. 이래도 되나 싶다 편하게 다녔었는데 요새는 괜히 앞에 나가도 뭘 찍어 발라야 하나 싶다"며 "화장에도 신경을 더 쓴다. 어딜 가도 차려입게 된다. 신경을 많이 쓴다"고 덧붙여 눈길을 모았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3.18하락 12.8809:23 07/14
  • 코스닥 : 775.38하락 5.8109:23 07/14
  • 원달러 : 1205.20상승 4.309:23 07/14
  • 두바이유 : 42.72하락 0.5209:23 07/14
  • 금 : 43.38하락 0.2509:23 07/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