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방서 마스크도 안쓰고…이효리 "들떠서 신중하지 못했다"

 
 
기사공유
가수 이효리가 라이브방송 도중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 구설수에 오른 것과 관련 입장을 밝혔다. /사진=이효리 인스타그램 캡쳐
가수 이효리가 라이브방송 도중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 구설수에 오른 것과 관련 입장을 밝혔다. 

이효리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젯밤 아직 조심해야 하는 시국에 맞지 않는 행동을 한 점 깊이 반성한다"며 사과글을 게재했다.

이효리는 "요새 제가 너무 들떠서 생각이 깊지 못했다. 언니로서 윤아에게도 미안하다"며 "앞으로 조금 더 조심하고 신중하게 행동하겠다"고 덧붙었다.

이효리는 지난 1일 팬들과소통을 위해 윤아와 함께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후 일각에선 두사람이 있는 장소가 노래방이라는 점을 지적했다. 노래방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전파 위험이 높은 까닭에 고위험시설로 분류돼 방역당국의 관리를 받고 있기 때문이다.
 
누리꾼들의 냉소적 반응에 이효리는 당황한 기색을 보이며 방송을 2분 만에 종료했지만 영상이 온라인커뮤니티 등을 통해 확산하면서 비판이 나오자 사과했다. 

다음은 이효리 인스타그램 글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이효리입니다.

어젯밤 아직 조심해야 하는 시국에 맞지 않은 행동을 한 점 깊이 반성합니다. 요새 제가 너무 들떠서 생각이 깊지 못했습니다. 언니로서 윤아에게도 미안합니다

앞으로 좀더 조심하고 신중하게 행동하겠습니다. 다시한번 사과드립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25%
  • 75%
  • 코스피 : 2453.73상승 21.3809:20 08/13
  • 코스닥 : 857.15상승 11.5509:20 08/13
  • 원달러 : 1182.00하락 3.309:20 08/13
  • 두바이유 : 45.43상승 0.9309:20 08/13
  • 금 : 43.63하락 0.4909:20 08/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