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 아파트 14명 감염 미스터리… 접촉 없고 승강기도 안전?

 
 
기사공유
2일 낮까지 14명의 확진자가 확인된 경기 의정부시 소재 아파트의 승강기에서 코로나바이러스가 검출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사진=뉴스1
경기 의정부시 소재 한 아파트에서 14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쏟아져 나왔지만 정작 감염 경로는 명확히 밝혀지지 않는다.

권준욱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부본부장은 2일 오후 열린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해당 아파트 집단감염은) 승강기가 공동 사용공간이기 때문에 (전파가) 가장 유력한 장소다"라면서도 "엘리베이터와 문 손잡이 등의 환경검체를 확인해봤으나 코로나19 바이러스를 검출하지 못했다"라고 전했다.

방대본 등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까지 해당 아파트와 관련해 확진 판정을 받은 환자는 모두 14명이다. 분류별로는 지표환자 1명에 이 환자 가족 1명, 같은 동 주민 7명, 아파트 주민이 방문한 헬스장에서 5명이 나왔다.

방역당국은 이 아파트 확진 가족 사이에 접촉이 없었으며 승강기를 비롯한 다른 공용 공간을 통해 전파됐을 것으로 보고 역학조사를 진행했다. 하지만 가장 유력한 감염 경로였던 승강기에서 바이러스가 검출되지 않음에 따라 결과적으로 예상은 빗나갔다.

방대본은 같은 동 거주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계속 실시하는 한편 주민들의 평소 동선을 확인하며 다른 연관성을 살피고 있다.

권 부본부장은 "(승강기에 주로 부착돼 있는) 구리 성분의 향균 필름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4시간 정도 생존한다고 보고됐다. 하지만 많은 사람이 출입하는 등 공동노출 기회도 있기 때문에 이 부분도 염두에 두고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2.35상승 13.6818:03 08/12
  • 코스닥 : 845.60하락 14.6318:03 08/12
  • 원달러 : 1185.30하락 0.318:03 08/12
  • 두바이유 : 44.50하락 0.4918:03 08/12
  • 금 : 44.12상승 0.2418:03 08/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