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수사지휘권' 발동… 윤석열 "전국 검사장 모여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의 최측근 한동훈 부산고검 차장검사(검사장)가 연루된 채널A 기자 사건 관련 검언유착 의혹에 대한 수사지휘권을 발동했다. 이와 관련 윤 총장은 3일 전국 검사장들을 소집해 의견을 묻는다. 사진은 윤석열 검찰총장이 지난 1월7일 추미애 법무부장관 예방을 위해 경기도 과천시 관문로 정부과천청사 법무부동에 들어서는 모습. /사진=임한별 기자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의 최측근 한동훈 부산고검 차장검사(검사장)가 연루된 채널A 기자 사건 관련 검언유착 의혹에 대한 수사지휘권을 발동했다. 이와 관련 윤 총장은 3일 전국 검사장들을 소집해 의견을 묻는다. 사진은 윤석열 검찰총장이 지난 1월7일 추미애 법무부장관 예방을 위해 경기도 과천시 관문로 정부과천청사 법무부동에 들어서는 모습. /사진=임한별 기자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의 최측근 한동훈 부산고검 차장검사(검사장)가 연루된 채널A 기자 사건 관련 검언유착 의혹에 대한 수사지휘권을 발동했다. 이와 관련 윤 총장은 3일 전국 검사장들을 소집해 의견을 묻는다.

법조계에 따르면 대검찰청은 이날 오전 전국 고검장 소집과 오후 재경 지검장 및 수도권 외 전국 지방 지검장들을 불러 간담회를 연다. 추 장관의 지휘권 발동에 검찰 수사의 독립성이 침해될 우려가 있기 때문이다.

대검 관계자는 "다양한 의견 수렴을 구하는 하나의 방법"이라며 "여러 차례 나눠 간부 간담회를 가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당초 이날은 검언유착 의혹 전문수사자문단(자문단)이 소집될 예정이었으나 대검은 전날(2일) 이를 취소했다.

앞서 추 장관은 지난 2일 해당 검언유착 의혹에 대해 "절차를 중단하고 수사팀의 독립성을 보장하라"라는 내용의 수사 지휘를 내린 바 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추 장관의 지시를 수용할지에 대한 의견이 오갈 것으로 예상된다. 사실상 추 장관이 윤 총장을 향해 해당 사건에서 손을 떼라고 한 것이기 때문에 이에 대한 논의가 주가 될 것으로 보인다.

윤 총장은 수렴된 의견을 바탕으로 최종 결론을 내릴 계획이다. 대검 측은 전날까지 추 장관 지시 수용 여부에 대해 명확한 입장을 내지 않았다.
 

홍효진
홍효진 hyojin9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홍효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