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앞으로 SNS 끊고… 국정원 개혁 매진할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지원 국정원장 후보 내정자는 앞으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도 끊고 잠행모드에 들어갈 것이라며 양해를 구했다. /사진=뉴스1
박지원 국정원장 후보 내정자는 앞으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도 끊고 잠행모드에 들어갈 것이라며 양해를 구했다. /사진=뉴스1

박지원 국정원장 후보 내정자는 앞으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도 끊고 잠행모드에 들어갈 것이라며 양해를 구했다.

박 내정자는 3일 오후 자신의 SNS에 "국정원장 후보자로 내정됐다는 통보를 청와대로부터 받았다"며 "소정의 절차를 거쳐 공식 임명 받으면 각오를 밝히지만 먼저 제가 느낀 최초의 소회를 밝힌다"고 전했다.

그는 "역사와 대한민국 그리고 문재인 대통령을 위해 애국심을 가지고 충성을 다하겠다"며 "앞으로 제 입에서는 정치라는 政자를 올리지도 않고 국정원 본연의 임무에 충실하며 국정원 개혁에 매진하겠다"고 다짐했다.

박지원 국정원장 후보 내정자는 앞으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도 끊고 잠행모드에 들어갈 것이라며 양해를 구했다. /사진=박지원 국정원장 내정자 페이스북 캡처
박지원 국정원장 후보 내정자는 앞으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도 끊고 잠행모드에 들어갈 것이라며 양해를 구했다. /사진=박지원 국정원장 내정자 페이스북 캡처

그러면서 "SNS 활동과 전화 소통도 중단한다"며 "국내 일에 일체 관여할 수 없는 국정원장 본연의 임무를 묵묵히 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 내정자는 "후보자로 임명해 주신 문재인 대통령께 감사드리며 김대중·노무현 대통령과 이희호 여사가 하염없이 떠오른다"고 마무리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18:01 05/07
  • 금 : 67.17하락 0.59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