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코로나19 신규확진자 하루 동안 '239명'… 누적 '2만명' 감염

 
 
기사공유
한국과 일본이 코로나19 대응으로 입국규제를 강화한 가운데 지난 3월9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일본발 여객기를 타고 도착한 승객들이 검역과 연락처 확인 등의 특별입국절차를 밟고 있다. /사진=머니투데이 이기범 기자

일본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2개월 만에 다시 200명대를 기록했다. 이에 따라 누적 확진자 수도 2만명을 넘어섰다.

NHK에 따르면 3일 오후 10시 기준 일본 전역에서 보고된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전날보다 239명 증가한 2만41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2월 요코하마항에 입항했던 국제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탑승자 중 확진자 712명을 포함한 수치다. 일본의 코로나19 사망자는 전날과 같은 990명(크루즈선 탑승자 13명 포함)으로 집계됐다.

일본에서 하루 새 200명 이상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새로 보고된 건 지난달 3일 203명 이후 처음이다. NHK 집계 기준으로 일본의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4월11일 720명으로 정점을 찍은 뒤 추세적으로 감소, 한때 20명대까지 줄기도 했다.

하지만 지난달부터 수도 도쿄도내 유흥가와 병원 등지의 집단감염 사례가 잇달아 보고되며 바이러스 재확산 우려가 커진 상황. 지난달 8일 21명에 그친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26일엔 105명, 그리고 이달 2일엔 194명을 기록했다.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가 가장 많은 도쿄도에선 이날 하루 124명이 새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도쿄도에선 2일 107명에 이어 이틀 연속으로 100명대의 신규 확진자가 나오면서 누적 확진자 수도 6423명으로 늘었다. 도쿄도 당국은 이날 보고된 신규 확진자 가운데 58명이 유흥업소 종사자와 고객인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일본 후생노동성에 따르면 3일 0시 기준 일본에서 코로나19 진단검사(PCR검사)를 받은 사람은 전날보다 6569명 증가한 48만1877명이다.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3.45하락 4.0809:14 08/14
  • 코스닥 : 852.18하락 2.5909:14 08/14
  • 원달러 : 1185.50상승 2.209:14 08/14
  • 두바이유 : 44.96하락 0.4709:14 08/14
  • 금 : 44.18상승 0.5509:14 08/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