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입국 외국인 36번째 확진자 발생… 해양동 거주

 
 
기사공유
안산 36번 확진자 A씨는 지난 3일 입국해 같은 날 보건소에서 검사를 통해 4일 확진판정을 받아 격리병원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안산시청 전경. / 사진제공=안산시
안산시는 상록구 해양동에 거주하는 30대 외국인(안산 36번 확진자) A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A씨는 지난 3일 입국해 같은 날 보건소에서 검사를 통해 4일 확진판정을 받아 격리병원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시는 확진자 자택 및 인근 지역 등에 방역소독을 완료했다.

시 관계자는 “중앙방역대책본부의 지침에 의거해 오늘부터 확진자의 연령, 국적, 성별 등 특정 정보를 공개하지 않도록 돼 있다”며 “역학조사 후 이동 동선은 시 SNS 및 홈페이지로 공개하겠다”고 말했다.
 

안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1.86상승 31.8918:01 08/05
  • 코스닥 : 847.28상승 11.9318:01 08/05
  • 원달러 : 1188.80하락 5.318:01 08/05
  • 두바이유 : 44.43상승 0.2818:01 08/05
  • 금 : 42.97상승 0.4918:01 08/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