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모모랜드 연우, 팬카페 글 해명… “폭로 아냐”

 
 
기사공유
그룹 ‘모모랜드’ 출신 연우가 그룹 탈퇴 및 배우 전향 배경을 설명하는 글을 4일 팬카페에 올렸다. 연우는 이 글에 다른 의도가 있었던 것은 아니고 인스타그램 라이브 채팅과 관련한 문제에 대한 내용이었다고 해명했다. /사진=뉴스1
그룹 ‘모모랜드’ 출신 연우가 그룹 탈퇴 및 배우 전향 배경을 설명하는 글을 4일 팬카페에 올렸다. 연우는 이 글에 다른 의도가 있었던 것은 아니고 인스타그램 라이브 채팅과 관련한 문제에 대한 내용이었다고 해명했다.

연우는 이날 자신의 공식 팬카페에 “그저 참았고 견뎠고 버텼지만 소용 없었다. 저는 다른 일이 하고 싶다는 욕심으로 여러분을 배신하지 않았다”고 적었다.

연우가 이 글을 작성한 배경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다만 연우의 모모랜드 탈퇴는 자신의 의지가 아니었다는 속마음을 우회적으로 드러낸 게 아니냐는 추측이 나온다. 연우는 2016년 모모랜드 멤버로 데뷔했고 지난해 11월 팀을 탈퇴했다.

당시 소속사 MLD 엔터테인먼트는 “연우는 팀을 떠나 당사 소속 배우로서의 활동에 집중하기로 했다”며 “모모랜드 활동에 대한 애정이 깊었으나 배우 활동과 병행하는 것은 팀과 연우 양 모두에게 무리라 판단했다”고 밝혔다.

이 글이 올라온 후 커뮤니티에는 하루전 등장한 AOA 출신 권민아와 지민의 폭로전에 이은 또다른 폭로가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에 연우는 직접 자신의 글을 해명했다. 연우는 “인스타 라이브 채팅 문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 것뿐이고, 그 외에 다른 의도는 없었다”고 설명했다. 다음은 해명글 전문.

안녕하세요 연우입니다. 오늘 아침 기사로 인해 많이 놀라셨죠? 공식 팬카페에서 팬분들과 최근에 있었던 인스타 라이브 채팅 문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 것뿐이고 그 외에 다른 의도는 없었어요.

억측과 비방으로 인해 남긴 글이라 내용이 좀 혼란스럽고 오직 팬분들과의 공간이다보니 좀 깊은 이야기들이 나와 오해를 산 것 같아요. 저는 별다른 일 없이 잘 지내고 있고 작품들도 열심히 준비하고 있어요. 오늘 의도치않게 걱정 끼쳐드려서 죄송해요, 여러분.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42.61상승 30.7518:01 08/06
  • 코스닥 : 854.12상승 6.8418:01 08/06
  • 원달러 : 1183.50하락 5.318:01 08/06
  • 두바이유 : 45.09하락 0.0818:01 08/06
  • 금 : 43.71하락 0.0518:01 08/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