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숨 돌린 서울 묵현초… 코로나19 확진자 같은반 학생·교사 53명 전원 음성

 
 
기사공유
서울 중랑구 묵현초등학교에서 코로나19 검사가 진행 중인 모습. /사진=뉴시스 이영환 기자
서울 중랑구 소재 묵현초등학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지만 같은 반 학생들과 교사 등은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5일 중랑구에 따르면 묵현초 학생인 중랑구 39번 확진자와 같은 반인 학생, 담임교사, 우선검사대상자 등 53명이 전날 받은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전원 음성이 나왔다.

중랑구는 나머지 500여명의 학생과 교직원 등을 대상으로도 5일 오전부터 학교에 마련된 임시 선별진료소에서 전수 검사를 진행했다.

중랑구는 6일부터 전교생 등교를 중지하고 17일까지 온라인 학습으로 대체하기로 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1.86상승 31.8918:01 08/05
  • 코스닥 : 847.28상승 11.9318:01 08/05
  • 원달러 : 1188.80하락 5.318:01 08/05
  • 두바이유 : 44.43상승 0.2818:01 08/05
  • 금 : 42.97상승 0.4918:01 08/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