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71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 20대 미군 남성

 
 
기사공유
평택시청 전경. / 사진제공=평텍시
평택시(시장 정장선)가 6일, 코로나19 71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확진자는 20대 미군 남성으로 지난달 23일 인천공항 입국 후 자가 격리 중 4일 격리 해제를 위한 검사를 받고 5일 확진 판정받은 뒤 부대 내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시 관계자는 “확진자에 대한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며 추가로 확인되는 사항에 대해서는 시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신속하게 알릴 예정”이라고 말했다.

앞서 지난달 24일 인천공항 입국한 외국인이 70번째 확진자로 판명됐다. 입국 후 검역소에서는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자가격리 중 증상 발현으로 5일 선별진료소 검사 후 6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평택=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2.35상승 13.6823:59 08/12
  • 코스닥 : 845.60하락 14.6323:59 08/12
  • 원달러 : 1185.30하락 0.323:59 08/12
  • 두바이유 : 45.43상승 0.9323:59 08/12
  • 금 : 43.63하락 0.4923:59 08/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