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브로드웨이 닉 코더로, 코로나 합병증 사망… 향년 41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브로드웨이의 스타 닉 코더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합병증에 41세의 젊은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사진=고 닉 코더로의 아내 아만다 클루츠 인스타 그램

미국 브로드웨이의 스타 닉 코더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합병증에 41세의 젊은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CNN은 6일 닉 코더로가 코로나19 합병증으로 생을 마감했다고 보도했다.

닉 코더로의 아내 아만다 클로츠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랑하는 나의 남편이 오늘 아침 곁을 떠나갔다"며 "그는 가족들의 사랑 속에 둘러싸여 노래하고 기도하며 세상을 떠났다"고 전했다.

앞서 닉 코더로는 지난 3월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뒤 LA의 한 병원에 입원했다. 그러나 오른쪽 다리의 피가 굳는 혈전 현상이 발생해 다리를 절단했다.

이후 그는 폐감염과 패혈성 쇼크의 추가 합병증을 얻으면서 힘겨운 싸움을 벌였지만 끝내 숨을 거뒀다.

닉 코더로는 지난 2014년 우디 앨런의 동명 영화를 각색한 뮤지컬 '브로드웨이를 쏴라' 주연배우로 출연하며 토니상 최우수 주연 배우 부문 후보에 노미네이트됐다. 이후 '록 오브 에이지' '웨이트리스' '브롱크스 이야기' 등 다양한 뮤지컬 무대에 오르며 관객을 만나왔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홍효진 hyojin9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홍효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78.79상승 6.0918:03 09/25
  • 코스닥 : 808.28상승 1.3318:03 09/25
  • 원달러 : 1172.30하락 0.418:03 09/25
  • 두바이유 : 42.41하락 0.0518:03 09/25
  • 금 : 41.98상승 0.7718:03 09/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