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리네어 레코즈, 10년만 해산… 더콰이엇 "감사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힙합 레이블 일리네어 레코즈가 설립 10년 만에 공식 해산한다. /사진=창모 인스타그램
힙합 레이블 일리네어 레코즈가 설립 10년 만에 공식 해산한다. /사진=창모 인스타그램

힙합 레이블 일리네어 레코즈가 설립 10년 만에 공식 해산한다. 일리네어 레코즈 측은 6일 오후 공식 SNS를 통해 “일리네어 레코즈는 지난 10년의 긴 여정을 마무리하고 아티스트들은 각자의 위치에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려 한다”며 “그동안 보내주신 성원과 사랑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아티스트들의 새로운 시작에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 다시 한번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일리네어 레코즈의 수장 래퍼 더콰이엇 역시 이날 자신의 SNS를 통해 “그동안 감사했다”고 짧은 인사를 남겼다. 앞서 빈지노도 지난 2일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결별설을 사실상 인정했다. “마무리 얘기가 오고 간 것은 맞다”고 한 빈지노는 “기획사와 아티스트 관계라기보다 말로 설명할 수 없는 자유로운 관계”라고 했다.

그는 이어 “결별 방식도 다르게 하고 싶었다. 우리가 아직 마무리 짓지 않은 이야기가 일찍 알려져 슬프다”며 “조금 새로워지고 싶다. 편안한 자리에서 벗어나는 시도와 결정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나도 그냥 더 발전하고 싶은 마음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날 창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illionaire illionaire illionaire"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는 창모가 2012년 3월 31일, 일리네어 레코즈에 데모 파일을 메일로 보낸 메일 캡처가 담겨 있다. 이에 팬들은 창모와 일리네어 레코즈의 결별을 두고 아쉬움을 보내고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23:59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23:59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23:59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23:59 05/14
  • 금 : 66.56상승 1.0223:59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