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경 "롤모델은 메릴 스트립과 나문희, 소녀와 카리스마 넘나들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걸그룹 레인보우 출신에서 이제는 배우로서 활동하고 있는 김재경의 화보와 인터뷰가 공개됐다.
©BNT

김재경은 SBS '초면에 사랑합니다'에서 까칠하면서도 귀여운 성격의 베로니카 박을 연기했으며, 지금은 첫 주연 영화 '간이역'을 촬영하고 있다.

총 네 가지 콘셉트로 진행된 화보에서 김재경은 아늑하고 편안한 무드에서 청순하고 우아한 분위기까지 다양한 모습을 연출했다. 그리고 꽃과 함께 시작된 마지막 콘셉트에서는 페미닌 무드의 드레스를 입고 눈부신 미모를 뽐냈다.
©BNT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그는 내년 개봉 예정인 영화 '간이역'을 촬영 중이라며 크랭크 업 전에 제작발표회를 미리 했던 터라 기분 좋은 긴장감과 부담감이 생겼다고 덧붙였다.
©BNT

그리고 첫 영화 주연 소감으로 "윤유선 선배님께서 리드를 잘해주셨다. 너무 연기를 잘하시니 그분에게 몰입하는 것만으로도 좋은 연기가 나올 수 있다는 믿음이 생겨 재미있게 촬영하고 있다"고 전했다.

함께 호흡을 맞춘 김동준에 대해서는 "데뷔 전부터 알던 친구라 10년도 넘었다. 연습생 때 인연이 닿아서 그룹끼리 다 친했다. 모이면 연습 얼마나 힘들게 했나 서로 신세 한탄하고 그랬다"고 말했다.
©BNT

한편 롤모델로는 메릴 스트립과 나문희를 언급하며 "나이에 제약받지 않는 연기를 보여주신다. 소녀 같다가 또 어떨 때는 카리스마가 넘치기도 하는, 이런 다양한 모습이 멋지더라"고 설명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49.66하락 39.7311:22 09/22
  • 코스닥 : 843.72하락 23.2711:22 09/22
  • 원달러 : 1163.90상승 5.911:22 09/22
  • 두바이유 : 41.44하락 1.7111:22 09/22
  • 금 : 41.63하락 1.3911:22 09/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