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CK] 신풍제약, 코로나19 임상 시험기관 확대… 22% 급등 마감

 
 
기사공유
사진=신풍제약
신풍제약 항말라리아제 '피라맥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 임상 2상을 실시할 국내 병원이 4개에서 9개 병원으로 확대된다는 소식에 주가가 급등 마감했다.

7일 신풍제약은 전 거래일보다 22.22%(6900원) 상승한 3만795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이날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피라맥스 코로나19 임상 2상 시험기관으로 5개 병원이 추가됐다. 5월13일 피라맥스의 코로나19 임상2상을 담당한 병원은 총 4곳(연세세브란스병원, 강남세브란스병원, 경북대병원, 고려대구로병원)으로 최근 인하대부속병원, 한림대강남성심병원, 아주대병원, 국립중앙의료원, 고려대안산병원 등이 추가되면서 9곳으로 크게 늘었다.

앞서 신풍제약은 지난 5월 식약처로부터 경증 또는 중등도 코로나19 환자를 대상으로 피라맥스의 유효성과 안전성을 비교 평가하기 위해 다기관, 무작위배정, 이중맹검으로 임상2상 시험을 허가받았다. 신풍제약은 피라맥스는 인비트로실험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해 억제 효과를 나타낸다고 설명했다.
 

윤경진 youn1@mt.co.kr  | twitter facebook

시장 앞에서 항상 겸손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427.89하락 4.4615:06 08/13
  • 코스닥 : 854.25상승 8.6515:06 08/13
  • 원달러 : 1184.30하락 115:06 08/13
  • 두바이유 : 45.43상승 0.9315:06 08/13
  • 금 : 43.63하락 0.4915:06 08/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