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불법폐기물 처리 완료 … '클린 양주' 한걸음

 
 
기사공유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청정한 산과 하천 등 생활환경을 병들게 했던 5만 2천여톤의 불법 방치폐기물을 전량 처리했다고 7일 밝혔다. / 사진제공=양주시
양주시는 청정한 산과 하천 등 생활환경을 병들게 했던  5만2000여톤의 불법 방치폐기물을 전량 처리했다고 7일 밝혔다.

양주시는 그동안 남면 상수리 등 8개소에 방치됐던 폐기물 처리를 위해 불법투기자와 관계자 등을 조사해 고발, 조치명령 등을 추진했으나, 행위자 구속, 소송, 원인자 불명 등의 사유로 처리에 어려움을 겪어 왔다. 

이에 국비 7억6000만원, 도비 5억6000만원, 시비 13억1000만원 등 총 26억3000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지난해 11월부터 화재발생 등 2차 환경오염 우려가 높은 불법폐기물을 중심으로 행정대집행을 실시했다.

이에 따라 지난 3일 기준 5만1933톤의 불법폐기물을 소각하거나 재활용하는 등 전량 처리를 완료했다.

폐기물 처리에는 22억3000여만원이 소요됐으며 이는 지속적인 처리 독려와 행정처분, 토지주 직접 처리 추진, 최저 단가 수의계약 추진을 통해 운반비 등 처리비를 대폭 절감한 결과이다.

시는 향후 대집행에 소요된 비용을 관련 법규와 절차 등에 따라 토지소유자와 행위자에게 징수할 계획이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주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협하고 청정 자연환경을 훼손시키는 불법폐기물이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무관용 원칙에 따른 강력한 지도·점검과 단속, 적발 시 즉시 고발 등 적극 대응할 계획”이라며 “쾌적한 생활환경 속 시민이 주인인 감동도시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양주=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2.35상승 13.6818:03 08/12
  • 코스닥 : 845.60하락 14.6318:03 08/12
  • 원달러 : 1185.30하락 0.318:03 08/12
  • 두바이유 : 44.50하락 0.4918:03 08/12
  • 금 : 44.12상승 0.2418:03 08/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