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미 악플, 이 정도였나 '헉'…"XX소리 내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제이미가 SNS를 통해 악플러를 저격한 이유에 대해 밝혔다. /사진=비디오스타 제공
가수 제이미가 SNS를 통해 악플러를 저격한 이유에 대해 밝혔다. /사진=비디오스타 제공

가수 제이미가 SNS를 통해 악플러를 저격한 이유에 대해 밝혔다. 지난 7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 “악플이 너무 심했다”며 “이 지구에서 같이 숨을 쉬고 같은 뇌를 가진 분이 이런 말을 했다는 게 충격적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DM으로) 제 사진을 합성해서 보낸다거나 내 몸을 과일에 비유한다거나 라텍스 옷을 입고 신음소리를 낸 영상을 보내오기도 했다”고 피해 사례를 언급했다.

제이미는 “다른 아이디를 계속 만들어서 메시지를 보내던 사람도 있었다”고 했다.

하지만 “그게 그렇게 힘들진 않았다”면서 “그냥 ‘나한테만 보내고 끝났으면 좋겠다’ ‘다른 사람에게는 이런 게 안 갔으면 좋겠다’는 생각에서 (SNS에) 계속 얘기했던 것”이라고 말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7.78하락 0.2618:05 03/31
  • 금 : 1997.70상승 13.2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