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1880억 규모 서울 ‘공평 15·16지구’ 재개발 수주

 
 
기사공유
현대엔지니어링이 1880억원 규모 서울 종로구 ‘공평 15·16지구’ 재개발사업을 수주했다. 사진은 사업 조감도. /사진=현대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은 1880억원 규모의 ‘종로구 공평 15·16지구 도시정비형 재개발 신축공사’를 수주했다고 8일 밝혔다.

‘종로구 공평 15·16지구 도시정비형 재개발 신축공사’는 서울 종로구 인사동 87번지 일원 9277㎡ 부지에 지하 8층~지상 최고 17층 규모의 업무·상업시설 2개동을 건설하는 사업으로 공사기간은 착공 후 31개월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번 수주로 최근 울산·청주·인천·수원 등을 포함해 올해 도시정비사업 실적 1조2782억원을 달성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전사적인 역량을 투입해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7.53상승 5.1818:03 08/13
  • 코스닥 : 854.77상승 9.1718:03 08/13
  • 원달러 : 1183.30하락 218:03 08/13
  • 두바이유 : 45.43상승 0.9318:03 08/13
  • 금 : 43.63하락 0.4918:03 08/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