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치환 '아이러니' 언급한 오세훈… "좌파진영 부럽다"

 
 
기사공유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민중가수 안치환의 신곡과 관련 "모두에게 묵직한 경고를 줬다"고 평가했다. /사진=뉴스1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민중가수 안치환의 신곡과 관련 "모두에게 묵직한 경고를 줬다"고 평가했다. 안치환은 지난 7일 자신이 작사·작곡한 신곡 ‘아이러니’를 발표했다.

8일 오 전 시장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이같이 평가하며 "저도 게을리하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오 전 시장은 "안치환님의 노래를 가볍게 받아들여 지금의 권력을 비판하고 싶지 않다"며 "안치환님의 진정한 뜻을 가슴 깊이 받아들인다"고 전했다. 그는 정치권에 경고를 던진 안치환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기도 했다. 

오 전 시장은 안치환과 함께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를 언급하며 “좌파진영이 부럽다! 안치환이 있어서, 진중권이 있어서"라고 덧붙였다. 

대표적 민중가수로 꼽히는 안치환은 지난 7일 자신이 작사·작곡한 신곡 ‘아이러니’를 발표했다. 해당 곡에는 '일 푼의 깜냥도 아닌 것이 눈 어둔 권력에 알랑대니, 콩고물의 완장을 차셨네. 진보의 힘 자신을 키웠다' '아이러니 다이러니 다를게 없잖니' '꺼져라! 기회주의자여' 등 진보 권력을 비판하는 내용이 담겼다.

안치환은 신곡을 소개하는 글에서 “권력은 탐하는 자의 것이지만 너무 뻔뻔하다. 예나 지금이나 기회주의자들의 생명력은 가히 놀라울 따름이다”라며 “시민의 힘, 진보의 힘은 누굴 위한 것인가? 아이러니다”라고 설명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1.86상승 31.8918:01 08/05
  • 코스닥 : 847.28상승 11.9318:01 08/05
  • 원달러 : 1188.80하락 5.318:01 08/05
  • 두바이유 : 44.43상승 0.2818:01 08/05
  • 금 : 42.97상승 0.4918:01 08/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