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에 백기 든 윤석열, 갈등 일단락?… "검언유착 사건 중앙지검 자체 수사"

 
 
기사공유
9일 대검찰청은 검언유착 사건을 서울중앙지검에 맡기겠다고 밝혔다. 사진은 추미애 법무부 장관(왼쪽)과 윤석열 검찰총장. /사진=임한별 기자
윤석열 검찰총장이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수사지휘를 받아들이는 모양새다. 검찰이 검언유착 사건을 서울중앙지검에 맡기면서다. 

9일 대검찰청은 이같이 밝히며 "수사지휘권 박탈은 형성적 처분으로서 쟁송절차에 의해 취소되지 않는 한 지휘권 상실이라는 상태가 발생해 결과적으로 중앙지검이 사건을 자체 수사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 해당 사실을 중앙지검에 통보했다고 덧붙였다. 검언유착 사건을 중앙지검이 자체 수사하도록 한 것이다.

그러면서도 대검은 검언유착 사건을 독립수사본부에 맡기는 방안은 법무부로부터 제안받아 건의했다는 사실을 강조했다. 법무부 제안을 받아들였는데 추미애 장관이 이를 거부했다는 것이다.

대검은 "법무부로부터 서울고검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독립 수사본부 설치를 제안받았다"며 "이를 전폭 수용했고 8일 법무부로부터 공개 건의해 달라는 요청을 받았다"고 밝혔다.

지난 8일 윤석열 검찰총장은 검언유착 사건 수사와 관련 '독립적인 수사본부'를 구성하겠다고 제안했지만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문언대로 장관의 지시를 이행한 것이라 볼 수 없다"며 이를 거절했다. 대검측 주장이 맞다면 추 장관은 법무부와 대검이 합의를 거쳐 만든 중재안을 돌연 뒤집은 것이다.

이와 관련 법무부 관계자는 '뉴스1'을 통해 "사실과 전혀 다르다"고 반박하면서 법무부와 대검 간 진실공방으로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6.15하락 11.3809:21 08/14
  • 코스닥 : 851.32하락 3.4509:21 08/14
  • 원달러 : 1185.50상승 2.209:21 08/14
  • 두바이유 : 44.96하락 0.4709:21 08/14
  • 금 : 44.18상승 0.5509:21 08/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