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50대뿐"… 롤스로이스, '레이스 크립토스 컬렉션' 공개

 
 
기사공유

롤스로이스모터카가 전 세계 50대뿐인 '레이스 크립토스 컬렉션'을 공개했다. 실내외 곳곳에 숨겨진 암호를 고객이 추리해 그 해답을 롤스로이스 본사로 보낼 수 있다. /사진=롤스로이스모터카
롤스로이스모터카는 전 세계에 단 50대뿐인 '레이스 크립토스 컬렉션'을 9일 공개했다. 하반기에는 롤스로이스모터카 서울에서도 이 모델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레이스 크립토스 컬렉션'은 색상과 마감, 내장재 등 차 내외부 곳곳에 의미가 있는 암호를 담아낸 것이 특징이다. 고객들은 차에 담긴 암호를 추리해 이에 대한 해답을 멤버 전용 어플리케이션 롤스로이스 위스퍼스로 제출할 수 있다. 암호에 대한 해답을 아는 사람은 오직 롤스로이스 CEO와 차 디자이너 두 사람 뿐이며 해답지는 영국 굿우드에 위치한 롤스로이스 본사 CEO의 사무실 금고 안에 보관돼 있다.

'레이스 크립토스 컬렉션'의 첫번째 암호는 보닛 위에 자리잡은 환희의 여신상에서 찾을 수 있다. 환희의 여신상을 떠받들고 있는 받침대에 그린 에나멜 컬러의 부호가 새겨져 있다. 매혹적인 내외관 색상 조합 역시 비밀에 대한 힌트를 제공한다. 진회색을 기조로 델픽 그레이 컬러가 더해진 외장 비스포크 컬러는 은밀한 효과를 갖는다. 태양빛 아래에서만 청색과 녹색의 운모 조각이 그 빛깔을 드러낸다.
롤스로이스모터카는 전 세계 50대뿐인 롤스로이스 크립토스 컬렉션을 선보였다. 메탈릭한 질감을 표현한 비스포크 크립토스 그린 컬러가 셀비 그레이 컬러의 인테리어에 포인트를 준다. /사진=롤스로이스모터카
손으로 직접 터치한 더블 코치라인은 이 효과를 더욱 강조한다. 첫 번째 선은 새롭게 개발된 크립토스 그린 컬러이며 아래 두 번째 선은 그림자 역할을 하는 다크 그레이 컬러를 사용했다. 두 컬러는 모두 인테리어의 색상 조합에 대한 단서가 된다. 부분 광택을 낸 휠에는 오빗 그레이 컬러의 핀스트라이프 무늬를 찾아볼 수 있다.

추가 암호는 인테리어에 숨겨져 있다. 메탈릭한 질감을 표현한 비스포크 크립토스 그린 컬러는 셀비 그레이 컬러의 인테리어에 포인트가 된다. 롤스로이스를 상징하는 '더블R' 엠블럼이 있던 헤드레스트에는 암호의 일부가 수놓아져 있다. 이는 롤스로이스가 고객에게 주는 가장 직접적인 힌트다.

토스텐 뮐러 오트보쉬 롤스로이스모터카 CEO는 "레이스 크립토스 컬렉션은 창조적 지성이 만들어낸 놀라울 정도로 현대적이고  강렬한 차"라며 "고객들은 호기심을 자극하는 암호를 탐닉하는 여정 속에서 즐거움을 느끼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완 lee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46.70상승 14.3514:38 08/13
  • 코스닥 : 860.30상승 14.714:38 08/13
  • 원달러 : 1184.00하락 1.314:38 08/13
  • 두바이유 : 45.43상승 0.9314:38 08/13
  • 금 : 43.63하락 0.4914:38 08/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