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보건공단, 제7회 산업안전보건 논문경진대회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재철 산업안전보건연구원장(가운데)는 9일 코엑스에서 제7회 산업안전보건 논문경진대회를 개최했다./사진=안전보건공단
안전보건공단 산업안전보건연구원은 9일 서울 코엑스에서 제7회 산업안전보건 논문경진대회 수상작에 대한 발표와 시상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연구원은 신진연구자 육성을 위해 대학생 및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제 7회 산업안전보건 논문경진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경진대회는 연구원에서 조사한 국가승인통계 2종의 데이터(근로환경조사, 산업안전보건실태조사)를 활용해 일하는 사람의 건강 또는 안전을 주제로 참신한 아이디어와 산업안전보건 정책에 활용 가능한 논문을 심사하는 것으로, 총 61편의 논문이 접수됐다.

시상은 최우수상 1팀, 우수상 2팀, 장려상 2팀 등 5편을 선발해 상장 및 부상 총 500만원을 수여했으며, 입상작에 준하는 우수 논문 10편을 가작으로 선정했다.

최우수상(고용노동부 장관상, 상금 200만원)은 '일-생활 균형 관점에서 본 남성 돌봄시간 비교연구: 한국 및 유럽의 근로환경조사를 바탕으로’를 제출한 서울대학교 박미진 님이 수상했다. 

우수상(안전보건공단 이사장상, 상금 각 100만원)은 논문‘사무종사자의 직장 내 관계와 일-생활 균형 및 근무환경이 직업만족도와 정신건강에 미치는 영향’의 경북대학교 이태훈 등 4명과 ‘산업안전보건 실태조사 보고서를 통한 업종별 도급수급 관계분석에 관한 연구(제조업, 건설업, 기타 서비스업을 중심으로)’의 인하대학교 김덕한 등 4명이 수상했다.

장려상(산업안전보건연구원 원장상, 상금 각 50만원)은 논문‘유연한 근무형태가 임금근로자의 프리젠티즘에 미치는 영향: 제5차 근로환경조사를 통해’의 연세대학교 강현주 등 2명과 ‘국내 근로자의 호출대기(소위 온콜, on-call)근무 빈도에 따른 우울감’의 연세대학교 김연희씨가 수상했다.

이번 발표대회를 포함한 강조주간의 모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하여 무관중 행사로 진행됐다.

고재철 산업안전보건연구원장은 “논문경진대회를 통해 산업안전보건 예비 연구자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에 감사하다”라며 “앞으로도 일하는 사람의 건강과 안전을 위한 근로환경조사 및 산업안전보건 실태조사 활용성을 높이는 데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울산=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5.91상승 24.3718:03 11/26
  • 코스닥 : 874.53상승 9.4118:03 11/26
  • 원달러 : 1104.60하락 4.318:03 11/26
  • 두바이유 : 48.53상승 0.7518:03 11/26
  • 금 : 47.87상승 2.0118:03 11/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