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미국, 남북협력 한국정부 완전히 지지"

 
 
기사공유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부장관 겸 대북정책특별대표(왼쪽)과 이도훈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지난 8일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회담을 가진 뒤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비건 미국 국무부 부장관 겸 대북특별대표가 남북협력에 대한 지지 의사와 한미동맹에 대한 미국의 의지를 밝혔다.

여상기 통일부 대변인은 9일 "어제(8일) 비건 부장관이 남북협력이 한반도에 안정적 환경을 조성하는 데 중요한 요소라고 강조하고 한국 정부의 남북관계 개선 노력을 지지한다고 밝힌 것에 대해 환영을 표한다"고 말했다.

비건 부장관은 8일 이도훈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를 한 뒤 가진 브리핑에서 "우리는 남북협력이 한반도에 더 안정적인 환경을 조성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믿는다"며 "한국 정부가 북한과 남북협력 목표를 추진하는 데 있어 미국은 한국 정부를 완전히 지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비건 부장관은 9일 오전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을 접견했다. 북한 관련 동향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한반도평화프로세스를 진전시키기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비건 부장관과 서 실장의 면담은 오전 10시부터 약 1시간10분 동안 이뤄졌다. 비건 부장관은 한미동맹에 대한 미국 정부의 확고한 의지를 밝혔다. 서 실장은 "굳건한 한미동맹은 우리 외교안보 정책의 근간"이라며 "한미 간 긴밀한 소통을 지속해 나가자"고 전했다.
 

이원창 lewoc@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뉴스팀 이원창 기자입니다. 여러분의 제보는 저에게 큰 힘이 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42.61상승 30.7518:01 08/06
  • 코스닥 : 854.12상승 6.8418:01 08/06
  • 원달러 : 1183.50하락 5.318:01 08/06
  • 두바이유 : 45.17상승 0.7418:01 08/06
  • 금 : 43.76상승 0.7918:01 08/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