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협 행정1부시장, 박원순 실종 공석 메운다

 
 
기사공유
9일 서울시 등에 따르면 박원순 서울시장 실종으로 서정협 행정 1부시장이 박 시장 대신 직무를 대리한다. 사진은 서정협 서울시 행정1부시장. /사진=뉴스1
박원순 서울시장 실종으로 서정협 행정1부시장이 박 시장 대신 직무를 대리한다.

9일 서울시 등에 따르면 행정안전부는 박 시장 실종과 관련해 현안을 점검한 뒤 박 시장을 휴가 처리했다.

지방자치단체법상 지자체장이 출장‧휴가 등 일시적 사유로 직무를 수행할 수 없을 경우는 부단체장이 그 직무를 대리하도록 규정돼 있다.

이에 서 부시장이 시정 현안을 총괄한다.

박 시장 실종 사건과 관련해 현재 서 부시장을 비롯한 서울시 4급 이상 간부는 비상대기 중이다.

앞서 박 시장은 이날 오전 10시44분쯤 종로구 가회동 소재 공관에서 나온 뒤 연락이 두절됐다. 당시 모자를 쓰고 등산 배낭과 검은색 상하의 차림으로 집을 나섰으며 관사 인근 와룡공원 방향으로 걸어가는 모습이 폐쇄회로(CC)TV에 포착됐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7.53상승 5.1818:03 08/13
  • 코스닥 : 854.77상승 9.1718:03 08/13
  • 원달러 : 1183.30하락 218:03 08/13
  • 두바이유 : 45.43상승 0.9318:03 08/13
  • 금 : 43.63하락 0.4918:03 08/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