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코로나19 재확산 우려 혼조세… 다우지수 1.39%↓

 
 
기사공유
사진=뉴스1
뉴욕증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 우려에 혼조세로 장을 마쳤다.

9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361.19포인트(1.39%) 하락한 2만5706.09에 장을 마감했다.

S&P 500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7.89포인트(0.56%) 내린 3152.05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55.25포인트(0.53%) 상승한 1만547.75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앤서니 파우치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은 미국에서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이 나타나고 있다면서 제2차 봉쇄령을 피하려면 경제 재개를 일시 중단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파우치 소장은 미 정치매체 더힐 주체 이벤트에서 "완전한 봉쇄령으로 되돌아가지 않기 위해서는 주들이 경제 재개 절차를 잠시 멈출 필요성이 있다"고 밝혔다.

미국에서는 주간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14주째 감소세를 나타냈다. 미 노동부는 지난 한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131만4000 건으로 직전 주(141만3000건)보다 9만9000건 줄었다고 밝혔다. 시장 예상치는 139만 건이었다.
 

윤경진 youn1@mt.co.kr  | twitter facebook

시장 앞에서 항상 겸손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51.04상승 1.6718:01 08/03
  • 코스닥 : 827.57상승 12.2718:01 08/03
  • 원달러 : 1193.40상승 2.118:01 08/03
  • 두바이유 : 43.30상승 0.3618:01 08/03
  • 금 : 43.14하락 0.1318:01 08/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