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코로나19 재확산 우려에 하락… WTI 3.1%↓

 
 
기사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국제유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에 대한 우려로 하락했다.

9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8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 보다 배럴당 1.28달러(3.1%) 하락한 배럴당 39.62달러에 마감됐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에서 9월 인도분 북해 브렌트유는 92센트(2.13%) 하락한 42.37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미국의 코로나19 재확산에 봉쇄령을 다시 발령할 가능성이 커지면서 투자 심리가 얼어붙었다.

현재 미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약 320만명으로 미국 전체 인구의 1% 수준이다. 글로벌 통계사이트 월도미터스에 따르면 전날 미국 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6만1848명으로 5만5442명이던 직전일보다 증가했다.

안전자산인 금값도 내렸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은 전 거래일보다 온스당 0.9%(16.80달러) 내린 1803.80달러에 마감됐다.
 

윤경진 youn1@mt.co.kr  | twitter facebook

시장 앞에서 항상 겸손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99.92하락 18.7510:02 08/12
  • 코스닥 : 840.95하락 19.2810:02 08/12
  • 원달러 : 1185.30하락 0.310:02 08/12
  • 두바이유 : 44.50하락 0.4910:02 08/12
  • 금 : 44.12상승 0.2410:02 08/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