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장례위, 13일 영결식 진행… "서울시청 돌면서 마지막 인사"

 
 
기사공유
11일 중구 서울광장에 차려진 고 박원순 서울시장의 시민분향소를 찾은 시민들이 조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고 박원순 서울시장의 장례를 맞는 공동장례위원회가 꾸려졌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박원순 서울시장의 공동장례위원장을 맡기로 했다.

또 백낙청 서울대 명예교수, 서정협 서울시 행정1부시장이 박 시장의 장례 절차를 위해 '박원순 시장 장례위원회 공동위원장'으로 참여하기로 했다.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1일 오후 2시 박원순 시장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1층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박 시장 장례는 5일장으로 치러지며 모레인 13일 아침 발인과 영결식이 거행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의원에 따르면 오전 7시30분 발인이 시작되고 1시간 뒤인 8시 30분 시청에서 영결식이 거행된다. 이에 따라 고인은 9년 가까이 일했던 시청 주변에서 마지막 작별 인사를 한다. 이후 운구차량이 오전 9시 30분 서울추모공원으로 출발해 화장 절차가 이뤄진다.

박 의원은 "소탈하고 검소했던 고인의 평소 삶과 뜻에 따라 유족들도 4일간 장례를 검토했지만 고인의 시신이 밤늦게 발견된 지 이미 하루가 지났다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또 "해외 체류 중인 친 가족의 귀중에 시일이 소요되는 등 부득이하게 입관 시기를 고려해 장례 일정을 늘릴 수밖에 없었다"고 덧붙였다.

박 의원은 "자식으로서 고인의 마지막 가는 길을 모시고자 하는 심정을 이해해 주시리라 믿는다"고 말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79.97상승 28.9323:59 08/04
  • 코스닥 : 835.35상승 7.7823:59 08/04
  • 원달러 : 1194.10상승 0.723:59 08/04
  • 두바이유 : 44.43상승 0.2823:59 08/04
  • 금 : 42.97상승 0.4923:59 08/0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