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시장 아들 박주신씨 빈소 도착… 13일 예정대로 발인

 
 
기사공유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의 아들 박주신 씨가 11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박 시장의 빈소로 들어가고 있다. /사진=뉴스1
고 박원순 시장의 아들 박주신씨가 11일 저녁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빈소에 도착했다. 상주인 박씨가 장례식장에 도착함에 따라 하루 연기됐던 입관식은 예정대로 오는 12일 오후에 진행될 예정이다. 

검은 상복을 입고 나타난 그는 “어떤 심경인가”, “아버지와 최근 언제 연락했느냐” 같은 질문에 아무런 답을 하지 않은 채 빠른 걸음으로 빈소로 들어갔다. 서울시관계자 등 10여명이 박씨를 에스코트했다.

박씨가 탑승한 항공기는 10시간 이상 비행 끝에 이날 오후 2시쯤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그는 귀국 후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코로나19 장기화로 해외에서 입국 시 진단검사 결과와 상관없이 2주를 자가격리 해야 한다.

박씨는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판정을 받아 장례식장에 올 수 있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직계존비속의 장례식에 참석하는 경우 공익·인도적 목적으로 인정받기 때문에 사전에 허가를 받은 경우 자기격리가 면제된다.

장례는 5일장으로 서울특별시장(葬)으로 치러진다. 12일 입관에 이어 다음날 오전 발인과 영결식을 진행한다. 13일 오전 8시30분 시청 앞에서 영결식 후 고인이 몸 담았던 시청 주변을 돌며 고별인사를 한 뒤 9시30분 시청 출발해 서울추모공원에서 화장이 이뤄진다.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1.86상승 31.8918:01 08/05
  • 코스닥 : 847.28상승 11.9318:01 08/05
  • 원달러 : 1188.80하락 5.318:01 08/05
  • 두바이유 : 44.43상승 0.2818:01 08/05
  • 금 : 42.97상승 0.4918:01 08/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