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밤부터 장맛비… 최고 300㎜ 물폭탄 주의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2일 전국에 장맛비가 쏟아진다. /사진=장동규 기자
12일 전국에 장맛비가 쏟아진다. /사진=장동규 기자
12일 전국에 장맛비가 쏟아진다. 호남과 경남, 제주 지역에 내리고 있는 비가 밤부터는 전국적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밤부터 전국에 장맛비가 쏟아진다. 특히 충청과 남부지방은 천둥 번개를 동반한 매우 강한 비가 내릴 전망이다. 

기상청은 "충청과 남부지방, 제주도를 중심으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집중호우를 조심해야겠다"며 "지형으로 인해 비구름이 더욱 발달하는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을 중심으로 최고 300㎜의 매우 많은 비가 내리겠다"고 말했다.

이어 "산사태와 주택침수 등 피해에 대해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며 "또한 계곡이나 하천에서는 갑자기 불어난 물로 피해가 발생할 수 있으니 안전사고에도 유의바란다"고 덧붙였다.

비는 오는 14일 오후까지 계속되겠다. 14일까지 예상강수량은 남부지방과 충청, 북부를 제외한 제주도, 강원영동이 100~200㎜다.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은 300㎜까지 예측된다. 서울과 경기, 강원영서, 제주도북부, 서해5도, 울릉도와 독도는 50~100㎜일 것으로 전망된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6.48하락 72.5114:46 01/26
  • 코스닥 : 992.25하락 7.0514:46 01/26
  • 원달러 : 1104.70상승 414:46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4:46 01/26
  • 금 : 55.41상승 0.2114:46 01/26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손실보상' 등 대책 논의
  • [머니S포토]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 선언한 박영선 전 장관
  • [머니S포토] 우상호·박영선 '서울시장 맞대결'
  • [머니S포토] 침통한 정의당 "국민께 좌절감 안긴 점 잘 알아" 연신 사과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손실보상' 등 대책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