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배우 확진… 아미타브 밧찬, 아들과 코로나 '양성'

 
 
기사공유
인도의 국민배우 아미타브 밧찬(77)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아들인 배우 다들 아비셰그 밧찬(44)도 마찬가지로 코로나19에 확진된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은 아미타브 밧찬과 그의 아들 아비셰크 밧찬의 모습(왼쪽부터). /사진=로이터

인도의 국민배우 아미타브 밧찬(77)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아들인 배우 다들 아비셰그 밧찬(44)도 마찬가지로 코로나19에 확진된 것으로 전해졌다.

아미타브 밧찬은 11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에 "코로나19 양성 판정이 나왔고 병원으로 옮긴 상태"라면서 "가족과 더불어 나와 함께 지내온 직원들도 검진을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몇분 뒤 그의 아들인 아비셰크 밧찬도 트위터를 통해 자신도 양성반응을 보였다고 전했다. 밧찬 부자는 인도 뭄바이에 위치한 개인병원 나나바티 병원에 입원한 것으로 전해졌다.

아미타브 밧찬은 배우 겸 프로듀서로 활동하며 지난 1960년대 후반부터 약 190편의 인도 영화에 출연했다. 지난 2013년에는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주연의 영화 '위대한 개츠비'에도 출연한 바 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홍효진 hyojin9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홍효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5.22상승 22.8709:19 08/13
  • 코스닥 : 857.47상승 11.8709:19 08/13
  • 원달러 : 1182.00하락 3.309:19 08/13
  • 두바이유 : 45.43상승 0.9309:19 08/13
  • 금 : 43.63하락 0.4909:19 08/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