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찌♥' 한채아 "1년6개월만 분가… 시댁살이? 난 강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차세찌·한채아 부부가 1년6개월 만에 분가했다. 사진은 한채아. /사진=뉴스1
차세찌·한채아 부부가 1년6개월 만에 분가했다. 사진은 한채아. /사진=뉴스1
차세찌·한채아 부부가 1년6개월 만에 분가했다.

한채아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서 팬들의 질문에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결혼생활에 대한 질문에 그는 "신혼인데 맨날 남편과 지지고 볶고 있다. 한 10년은 싸운다는 결혼 선배들 말이 있더라"고 답했다.

이어 한채아는 '시댁 식구와 함께 사는 것이 안 불편하냐'는 질문에 "결혼하고 1년6개월 정도 시댁에서 살았다. 좋은 점도 너무 많고 불편한 점도 당연히 있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그러면서 "지금은 분가했다. 빠른 시간 안에 가족이 된 것 같아서 좋았다. 난 (시댁살이) 강추"라고 덧붙였다.

또한 한채아는 필러를 맞냐는 질문에는 "필러보단 보톡스?"라고 쿨하게 답하며 털털한 모습을 보였다.

한채아는 지난 2018년 5월 축구감독 차범근의 셋째 아들 차세찌와 결혼했으며 슬하에 딸 하나를 두고 있다.
 

홍효진
홍효진 hyojin9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홍효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6.78하락 26.7114:02 03/05
  • 코스닥 : 918.54하락 7.6614:02 03/05
  • 원달러 : 1128.40상승 3.314:02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4:02 03/05
  • 금 : 63.11상승 1.6714:02 03/05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이낙연 "윤석열 사퇴, 상식적이지 않은 뜬금없는 처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오세훈-박형준 시장 후보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