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자산운용, "미국 데이터센터에 투자하세요"… '인프라리츠 인덱스펀드'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미국 인프라리츠 인덱스펀드 출시./사진=KB자산운용
KB미국 인프라리츠 인덱스펀드 출시./사진=KB자산운용
KB자산운용이 미국 데이터센터와 IT 인프라에 투자하는 'KB미국 인프라리츠 인덱스펀드'를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 펀드는 미국에 상장된 데이터 관련 리츠 지수인 'Benchmark Data&Infrastructure Real Estate SCTR'을 추종한다. 이 지수는 오피스, 주거 및 상업시설, 호텔 등에 투자하는 전통적인 리츠 펀드와 달리 미국의 대표적인 데이터 센터와 테크 인프라 리츠 등 디지털 자산에 투자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 지수의 연초 이후 수익률은 9.6%로 미국시장을 대표하는 지수인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3.1%)나 다우존스 미국 부동산 지수(–13.9%) 대비 높은 수익률을 기록했다.

이 펀드는 지수 구성종목 외에도 유사한 성장성을 가진 물류센터 및 스토리지 리츠에 선별 투자한다.

펀드운용을 담당하는 차동호 KB자산운용 멀티솔루션본부 팀장은 "코로나19로 언택트 관련 데이터 산업이 폭발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5G, 클라우드, AI, 사물 인터넷 등의 수요가 늘면서 데이터 트래픽 성장률은 2025년도까지 연평균 30%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이 펀드는 투자금액 5000만원 한도로 금융소득의 2000만원까지 분리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올해 3월부터 3년 이상 투자 시 배당소득을 일반 금융소득 세율(14%)보다 저율(9%)로 분리과세 된다.

이 펀드의 판매사는 신한금융투자이며 환헤지를 실시하는 헤지형과 환노출형인 언헤지형으로 나뉘어 출시된다. 납입금액의 1.0%를 선취하는 A형(연보수 1.005%)과 0.5%를 선취하는 A-E형(연보수 0.755%, 온라인전용), 선취수수료가 없는 C형(연보수 1.455%)과 C-E형(연보수 0.980%, 온라인전용) 중에 선택하여 가입할 수 있고 환매수수료는 없다.
 

윤경진
윤경진 youn1@mt.co.kr  | twitter facebook

시장 앞에서 항상 겸손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