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코로나19 ‘백신 기대감vs 확진자 급증’… 다우↑나스닥↓ ‘혼조’

 
 
기사공유

뉴욕증권거래소 트레이더 모습.©뉴스1
뉴욕증시가 혼조세로 마감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기대감과 확진자 급증 영향에 따른 우려감에 증시 방향은 엇갈렸다.

13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 대비 10.50포인트(0.04%) 상승한 2만6085.80에 거래를 마감했다.

대형주 위주의 스탠다드앤푸어스(S&P)500 지수는 29.82포인트(0.94%) 내린 3155.22에 장을 마쳤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도 226.60포인트(2.13%) 하락한 1만390.84로 거래를 끝냈다.

이날 뉴욕증시는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기대감에 장중 크게 상승했지만 확진자 급증은 물론 미국 중국간 갈등 지속 영향을 받으며 고꾸라졌다.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는 공동으로 개발 중인 코로나19 백신 후보 물질이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 '패스트 트랙(신속처리)' 승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패스트 트랙은 의료적 필요가 긴급한 경우에 치료제나 백신에 대한 검사를 신속하게 진행하기 위해 부여된다.

하지만 코로나19 확산세는 여전히 부담으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미국에서 하루 신규환자가 6만명을 돌파했다. 플로리다에서는 하루 확진자가 1만5000명을 넘어서며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미국과 중국의 갈등도 악영향이다. 중국 외교부는 신장위구르자치구 문제와 관련해 미국의 의원 등을 제재한다고 발표했다. 미국 정부가 지난주 위구르족 탄압을 이유로 중국 전·현직 고위 관리 4명의 미국 입국을 금지하는 등 제재한 데 대한 보복으로 풀이된다.

 

송창범 kja33@mt.co.kr  | twitter facebook

미소가 떠오르는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8.55하락 13.815:14 08/13
  • 코스닥 : 852.64상승 7.0415:14 08/13
  • 원달러 : 1183.80하락 1.515:14 08/13
  • 두바이유 : 45.43상승 0.9315:14 08/13
  • 금 : 43.63하락 0.4915:14 08/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