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이 뭐길래' 박철 PD 별세… 연출계 큰 별 졌다

 
 
기사공유
MBC 주말극 '사랑이 뭐길래'의 박철 PD가 지난 13일 별세했다. /사진=MBC 제공

MBC 주말극 '사랑이 뭐길래'(1991~1992)의 박철 PD가 지난 13일 별세했다. 향년 82세.

박 PD는 고려대 법대를 졸업한 후 지난 1972년 '드라마 작가계 대모' 김수현 작가가 참여한 MBC 드라마 '새엄마'를 연출했다.

이후 김 작가와 함께한 '사랑이 뭐길래'로 큰 인기를 얻었다. 사랑이 뭐길래는 배우 최민수가 연기한 대발이 캐릭터로 유명한 드라마다.

박 PD는 스타 작가 김정수와 손 잡고 '엄마의 바다' '자반고등어' '사랑해서 미안해' 등을 선보였다. 또 지난 2008년 MBC 드라마넷 '전처가 옆방에 산다'를 연출하며 최고령 PD로서의 연출력을 보여줬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 성북구 안암동 고려대병원 장례식장 205호이며 발인은 오는 15일 오전 8시30분이다. 장지는 경기 양주 하늘안 추모공원이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42.61상승 30.7518:01 08/06
  • 코스닥 : 854.12상승 6.8418:01 08/06
  • 원달러 : 1183.50하락 5.318:01 08/06
  • 두바이유 : 45.17상승 0.7418:01 08/06
  • 금 : 43.76상승 0.7918:01 08/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