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여름 휴가지, 강원도 보다 경기도가 인기… 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주도가 올 여름 휴가 인기 여행지 1순위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티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해외여행 대신 국내여행이 늘고 있다. 그중에서도 제주도가 올 여름 휴가 인기 여행지 1순위인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티몬이 여름 휴가철을 맞아 최근 열흘간 지역별 호텔, 펜션 등 숙박 예약 현황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국내 여름 휴가지 가운데 가장 인기 지역은 단연 제주였다. 티몬이 지난 열흘간(1~10일) 고객들의 7, 8월 호텔과 펜션, 캠핑 등 지역별 예약 순위를 조사한 결과다. 

이어 2위는 경기, 3위는 강원 지역이었다. 특히 경기도 지역의 경우 최근 호텔보다 펜션과 글램핑, 풀빌라 등의 높은 수요가 반영되며 크게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들의 예약이 가장 상대적으로 낮았던 지역은 서울, 전북, 충북이었다. 한때 도심 호캉스가 유행하며 서울시내 호텔들이 인기 여름 휴가지로 부상하기도 했으나 휴가시즌 만큼은 도심을 벗어나가고자 하는 심리가 반영되면서 서울지역 예약 순위가 다소 낮아진 것으로 보인다. 

이외에도 경북과 충남지역도 비교적으로 예약률이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 같은 결과를 바탕으로 회사측은 거리두기 실천을 위한 비교적 한산한 휴가지를 찾는다면 관광지가 몰려있는 제주, 강원 보다는 전북, 충북, 경북과 충남 지역의 숙소를 추천했다.

티몬은 오는 31일까지 ‘썸머브레이크’ 기획전을 통해 여름 휴가철 동안 숙박은 물론 렌터카, 입장권 등 전국의 다양한 상품들을 특가로 선보인다. 지역별 특가상품은 물론, 국민/삼성/우리 등 카드사별 최대 5만원 할인쿠폰도 준비해 알뜰한 여름휴가 준비를 돕는다.

먼저 에어부산 ▲제주 편도항공권을 7900원부터 특가에 판매하며, 독채형 객실을 즐길 수 있는 ▲제주신화월드 2박 올인클루시브 패키지를 21만5000원부터 선보인다. 또 ▲강원지역의 용평리조트 객실(1박기준, 8만5000원 부터) ▲충청 지역 더위트 도고 콘도&아산 스파비스 패키지(8만7900원부터) ▲부산 페어필드 바이 메리어트 송도비치(9만3500원부터) ▲경주 블루원 리조트(15만9000원부터) ▲여수 히든베이 호텔(11만원부터) 등 지역별 다양한 여행상품을 할인 판매한다.

이진원 티몬 대표는 “여름 휴가를 위해 국내 여행을 계획하는 사람들이 증가함에 따라 썸머브레이크 기획전 등 다양한 행사를 준비했다”며 “호캉스는 물론, 수상레저, 펜션까지 1100개 이상의 특가상품을 지역별로 준비했으니 티몬을 통해 고민없이 여름 휴가를 계획하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72.70하락 60.5418:03 09/24
  • 코스닥 : 806.95하락 36.518:03 09/24
  • 원달러 : 1172.70상승 8.318:03 09/24
  • 두바이유 : 42.26상승 0.0718:03 09/24
  • 금 : 41.38상승 0.2418:03 09/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