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샤 회장, 차기감독으로 사비 지목… 세티엔과는?

 
 
기사공유
호세 마리아 바르토뮤 FC 바르셀로나 회장이 과거 바르샤 선수 사비를 차기 감독으로 지목했다. 사진은 과거 바르샤 선수로 활약했던 사비의 모습. /사진=로이터
호세 마리아 바르토뮤 FC 바르셀로나(바르샤) 회장이 과거 바르샤 선수 사비를 차기 감독으로 지목했다. 하지만 현재 사비가 카타르 알 사드 감독직을 맡고 있어 부임 시기는 명확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영국 매체 ‘미러’는 13일(한국시간) 스페인 ‘TV3’ 보도를 인용해 “호세 마리아 바르토뮤 회장이 ‘사비는 조만간 바르샤 감독이 될 것이다. 하지만 바르샤는 현재 세티엔 감독과 함께 하고 있다’고 밝혔다”고 소개했다.

사실상 바르샤의 차기 감독으로 사비를 지목한 것이다.

사비는 현재 알 사드 감독직을 맡고 있다. 최근 알 사드와 1년 계약 연장하기도 했다. 

세티엔 감독은 지난 1월 시즌 중간 바르샤 감독을 맡았지만 레알 마드리드와의 선두 경쟁에서 밀려 우승에 실패할 위기에 있다.

바르토뮤 회장은 지난 7일 "세티엔은 다음 시즌도 우리 팀 감독이다. 나는 그의 성과에 만족한다. 경질을 고려한 적은 전혀 없다. 더 신뢰하고 힘을 줘야 할 시간"이라며 세티엔에게 힘을 실어줬다.
 

이원창 lewoc@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뉴스팀 이원창 기자입니다. 여러분의 제보는 저에게 큰 힘이 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8.55하락 28.9815:05 08/14
  • 코스닥 : 836.31하락 18.4615:05 08/14
  • 원달러 : 1184.70상승 1.415:05 08/14
  • 두바이유 : 44.96하락 0.4715:05 08/14
  • 금 : 44.18상승 0.5515:05 08/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