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경기도 골목상권 지원사업’ 5개 상인회 선정

 
 
기사공유
구리시 ‘경기도 골목상권 지원사업’ 5개 상인회 선정. / 사진제공=구리시
구리시는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에서 상인조직 역량 및 자생력 강화를 지원하는‘2020년 경기도 골목상권 지원사업’에 구리시 5개 상인회가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신규로 선정된 상인회는 갈매아이파크애비뉴상가번영회, 교문상인회, 남양시장상인회, 인창동상가연합회 등 4개이며, 이문안로상가번영회는 2019년에 이어 연속 선정됐다.  

이번 선정으로 상권별 자율사업비와 경영교육, 협업모임비 및 현장 연수 등 기존의 골목상권 공동체가 자립능력을 강화하고 조직안정화를 이룰 수 있도록 경제적 지원혜택을 받게 된다. 

구리시는 경기도 지원사업을 발판으로 코로나19 발생 이전의 모습처럼 골목상권의 경제 활력을 되찾고 경쟁력 있는 상권 육성을 위해 상인, 상인회, 주민 등 골목공동체가 자율적으로 협업할 수 있는 분위기 조성에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방침이다. 
 

구리=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1.86상승 31.8923:59 08/05
  • 코스닥 : 847.28상승 11.9323:59 08/05
  • 원달러 : 1188.80하락 5.323:59 08/05
  • 두바이유 : 45.17상승 0.7423:59 08/05
  • 금 : 43.76상승 0.7923:59 08/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