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드라인 지났다"… 고민에 빠진 제주항공

 
 
기사공유
제주항공이 이스타항공에 통보한 선행조건 이행 마감시한이 경과됐다. 제주항공은 오늘부터 인수 관련 논의에 본격 착수할 것으로 예상된다. /사진=뉴스1
인수합병(M&A)을 추진해온 제주항공이 이스타항공에 촉구한 선행조건 이행 마감 시한(15일)이 지났다. 선행조건 이행을 위해서 이스타항공이 해소해야 하는 미지급금은 1700억원이다. 이미 심각한 경영난으로 임금마저 체불한 이스타항공이 이를 모두 이행하긴 사실상 불가능한 상황이다.

제주항공은 선행조건 미이행 시 계약파기가 가능하다고 했지만 당장 현실화되진 않을 전망이다. 민간 M&A에 이례적으로 정부나서 계약체결을 압박한 상황이다. 정부가 1700억원 규모의 인수금융 지원에 나서도 경영정상화를 위한 추가비용 투입이 불가피한 상황에서 제주항공은 고민에 빠질 수밖에 없다. 자칫 동반부실에 빠질 수 있단 우려도 나온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제주항공은 이날부터 이스타항공 M&A 관련 논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날 오전 중으로 M&A 관련 공식입장도 발표할 예정이다. 당장 이스타항공 측이 선행조건을 해결하지 못해도 계약파기 등의 선언이 나오진 않을 것으로 보인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선행조건 미이행 시 계약파기가 가능하다는 것이지 계약을 파기한다는 것이 아니다"라며 "계약서상에도 명시된 내용"이라고 전했다. 앞서 제주항공은 지난 1일 저녁 이스타항공에 공문을 발송해 '영업일수 열흘 내로 선행조건을 미이행할 경우 계약파기가 가능하다'고 압박한 바 있다.

업계에서는 이스타항공이 선행조건을 모두 이행하는 것이 사실상 불가능하다고 예상했다. 지난 3월부터 셧다운(운항중단)에 들어간 이스타항공은 보유현금이 바닥난지 오래다. 올해 1분기 말 기준으로 부채는 2200억원에 달한다. 완전 자본잠식 상태다.

이스타항공이 선행조건 이행을 위해 해결해야 하는 미지급금 규모는 260억원의 임금체불 등 1700억원이다. 회사는 제주항공 측이 통보한 마감 시한인 지난 15일까지 리스사, 정유사, 항공당국 등과 리스비, 유류비, 공항시설이용료 감면 등을 요구해 왔다. 직원들을 대상으로 휴직수당 등의 반납도 요구했다. 다만 정유사들은 이스타항공 요청에 부정적 의견을 낸 것으로 전해졌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제주항공과 이스타항공의 M&A 무산 가능성에 직접 나섰다. 지난 3일 채형석 애경그룹 부회장, 이상직 더불어민주당 의원 등을 차례로 만나 대승적 차원의 합의를 요청했다. /사진=장동규 기자


이례적 정부개입, 제주항공도 부담



제주항공의 M&A 관련 고민은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계약상 선행조건 미이행 시 계약파기가 가능하지만 최근 정부까지 나서 M&A 이행을 촉구하면서 쉽사리 포기 결정을 하기도 부담인 상황이다.

앞서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지난 3일 채형석 애경그룹 부회장을 만나 대승적 합의를 요구했다. 계약파기 시 발생할 대거 실직 사태 등을 우려한 것으로 풀이된다. 최근에는 고용노동부도 나서 체불임금 해소를 위한 중재에 나서기도 했다.

일각에서는 제주항공이 다소 성급했던 것 아니냐는 주장도 나온다. 제주항공은 지난해 아시아나항공 인수전에서 HDC현대산업개발에 밀린 뒤 이스타항공에 M&A를 제안한 바 있다. 이스타항공은 과거에도 매각설이 나돌 정도로 경영상황이 좋지 않았다. 공정거래위원회 따르면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자본잠식 상태를 벗어나지 못했다.

과거부터 부실했던 이스타항공은 올해 코로나19까지 겹치면서 파산직전에 내몰렸다. 업계에서는 제주항공이 이스타항공을 극적으로 인수해도 미지급금 해소 외에 추가비용의 대거 투입이 불가피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이스타항공은 업계에서도 불투명한 재무상황으로 말이 많았던 항공사"라며 "물론 코로나19라는 상황을 그 누구도 예상하지 못했지만 결과적으로 보면 이번 M&A 추진은 제주항공에 좋지 않은 선택이 됐다고 본다"고 말했다.
 

이지완 lee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42.61상승 30.7518:01 08/06
  • 코스닥 : 854.12상승 6.8418:01 08/06
  • 원달러 : 1183.50하락 5.318:01 08/06
  • 두바이유 : 45.17상승 0.7418:01 08/06
  • 금 : 43.76상승 0.7918:01 08/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