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윌, SNS 폐쇄… '반려묘 질식사' 때문?

 
 
기사공유
케이윌이 화재로 인해 반려묘를 잃었던 사연을 털어놨다. /사진=MBC 제공

케이윌이 화재로 인해 반려묘를 잃었던 사연을 털어놨다. 지난 15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 스타'에 게스트로 출연한 케이윌은 '왜 돌연 SNS를 폐쇄했냐'는 질문에 "이 이야기를 방송에서 처음 한다"며 다소 어렵게 말문을 열었다.

이날 케이윌은 "제가 집에 불이 난 적이 있다"며 "밖에 나갔다가 들어왔는데, 연기가 자욱하고 들어갈 수가 없었다. 피규어를 좋아하는데, 불에 다 녹고 있더라"고 말했다.

이어 "그런데 제가 집에 3번 들어갔는데, 이유가 뭐냐면 당시 제가 키우던 고양이가 있었다. 고양이 찾으러 3번을 들어갔는데 찾다가 안될 거 같아서 옥상으로 대피했고, 119 구조대원에게 구조됐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케이윌의 반려묘는 결국 질식사했다. 그는 "'집에 사람이 있냐'고 물어서 사람은 없는데 고양이가 있다고 구해달라고 했는데 결국 구하지 못했다"고 전했다.

케이윌은 "그 아이를 안고, 태어나서 그렇게 울어본 적이 없었던 것 같다"며 반려묘를 잃고 가슴 아팠던 당시를 고백했다.

SNS 활동을 활발하게 하며 고양이 사진도 많이 올렸던 케이윌은 "(고양이가 죽고 난 뒤) '고양이 사진 올려달라'는 팬들의 글을 볼 때마다 너무 마음이 아프고 힘들었다. 그래서 SNS를 그만 하게 됐다"고 이유를 밝혔다.

그러면서 케이윌은 “공연을 했는데 고양이 선물이 8~90%가 왔다. 그때 들었던 생각이 보여주고 싶은 면이 있고 그렇지 않은 게 있는데 보여주고 싶지 않은 걸 보여주지 않으려면 보여 주고 싶은 것도 보여줘서는 안 되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SNS를 중단했었다”고 밝혔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5.77하락 2.911:16 08/12
  • 코스닥 : 848.32하락 11.9111:16 08/12
  • 원달러 : 1186.30상승 0.711:16 08/12
  • 두바이유 : 44.50하락 0.4911:16 08/12
  • 금 : 44.12상승 0.2411:16 08/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