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코로나 사망자 적은 이유?… 김치 먹어서"

 
 
기사공유
프랑스 연구진이 한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가 상대적으로 적게 나온 이유 중 하나가 김치라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고 영국 매체 더 선이 보도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프랑스 연구진이 한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가 상대적으로 적게 나온 이유 중 하나가 김치라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영국 매체 더 선은 최근 '소금에 절인 배추를 먹으면 코로나를 막을 수 있다'는 제목의 기사를 내보냈다.

여기서 장 부스케 프랑스 몽펠리에대 폐의학과 명예교수 연구팀은 최근 코로나19 사망자 수와 국가별 식생활의 상관관계를 연구한 결과를 소개했다.

연구진은 "한국과 독일에서 사망자 수가 적은 것은 발효한 배추나 양배추를 주식으로 먹는다는 공통점에 영향을 받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국은 김치, 독일은 사워크라우트(양배추를 발효시킨 독일식 김치)를 즐겨 먹는다.

연구진은 "발효한 배추는 ACE2를 억제하는 효과가 있어 코로나19 예방에 도움이 된다"고 설명했다.

ACE2는 사람 세포막에 있는 효소로 코로나바이러스는 인체세포에 감염되기 위해 ACE2와 결합한다.

장 부스케 교수는 "식단을 바꾸는 것은 코로나와의 싸움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다"며 "나도 이번 연구를 계기로 양배추 위주로 식단을 바꿨다"고 말했다.

앞서 BBC도 지난 3월 팀 스펙터 킹스칼리지 교수의 말을 인용해 "김치는 코로나19에 맞서 싸우는 면역체계 강화식품"이라고 보도했다. 앨리사 마줌달 미국 영양학아카데미 대변인은 CNN에 "김치는 체내 미생물 환경을 개선해 코로나와 싸우도록 돕는다"고 언급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42.61상승 30.7518:01 08/06
  • 코스닥 : 854.12상승 6.8418:01 08/06
  • 원달러 : 1183.50하락 5.318:01 08/06
  • 두바이유 : 45.17상승 0.7418:01 08/06
  • 금 : 43.76상승 0.7918:01 08/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